• 윤슬이엄마
    10달 전
    공유하기 신고하기







    나의 아이디어가 깃든 옛집
    안방 인테리어가 생각과 다르게
    점점 산으로 가긴 했지만~

    아침 햇살이 내 발끝을 비출 때
    참 행복했다

    소소하게 내가 좋아하는 명화들로 꾸민
    공간들이 더 있지만 사진을
    제대로 남기지 못했다

    계단은 나무색이 촌스럽긴 하지만
    내 아이디어를 더한 곳이라
    내가 참 애정했던 곳 중 하나다

    오늘도 커피 한잔에 추억 한스푼~


    전체보기
  • 윤슬이엄마
    10달 전
    공유하기 신고하기
    농촌에 작은 집을 지어 살 때
    벽에 뭔가 거는것을 별로 좋아하지 않지만
    전 사람의 취향에 따라
    저와 전사람 사진을 걸고
    이것저것...투머치 스럽게 올리게 되었네요

    참고로 x에 대한 미련 1도 없습니다 크하하

    커텐도 멋진걸로 하고싶었지만
    남자(전사람)가 만든 투박한 커텐으로 ^^;;













    전체보기
  • 윤슬이엄마
    10달 전
    공유하기 신고하기


    예전 나의집 ,나의 방 (10년전 사진)

    색감이 어둡지만 보정 없이 그대로 올려봅니다~

    커텐은 20년쯤 된것이고
    침대도 내가 초등학교 3학년 때 산 것
    아주 작은 방에 약간은 투머치 스럽고
    약간은 쌩뚱맞게 꾸민 방

    사진이 다 안올라가서 일부만~

    벽지는
    4면중 두면은 파스텔핑크
    나머지 두면은 바이올렛색을 섞어서

    벽면은 베르크 하우스 제품
    그리고 베네치안 거울로 포인트를 줬어요
    방에 장식장은 좀 NG 🤣










    전체보기
  • 윤슬이엄마
    10달 전
    공유하기 신고하기

    어릴 때 부모님이 저에게
    딸 낳으면 물려주라며 사준 엔틱 뷰로를
    정말 제 딸 방 꾸밀 때 배치했어요
    조금은 쌩뚱맞은 엔틱과 디즈니 가구의 조화
    이상하지만 그럭저럭 괜찮지 않나요?^^;

    매트가 깔려있는 사진은
    딸이 벽에 낙서를 해서
    벽지용 페인트로 벽을 환하게 변신 시킨 후
    찍은 사진 이랍니다
    비포 사진은 처참해서 차마...ㅋ


    전체보기
검색
취소
최근 검색어
전체삭제
인기 검색어